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 ‘지역SW성장 안정화 지원사업’ 본격 착수

총 4개 기업 선정, 수행기업 Kick-off 회의 개최… 다양한 SW제품 고도화 및 마케팅 추진

2021-08-02 16:10 출처: 전라남도정보문화산업진흥원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이 Kick-off 회의를 온라인으로 개최했다

나주--(뉴스와이어) 2021년 08월 02일 --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이하 진흥원)이 7월 30일 ‘지역SW성장 안정화 지원사업 Kick-off 회의’를 온라인으로 개최하고 지역SW제품 고도화 및 사업화에 본격 착수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지원사업은 진흥원에서 운영하는 ‘지역SW성장지원사업’의 하나로 추진되며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도내 중소SW기업의 시제품 제작 및 마케팅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사업 신청에는 6월 공고를 통해 총 34개사가 접수했으며, 서류 및 발표평가를 통해 최종 4개사를 선정했다.

사업에 최종 선정된 4개 기업은 각각 △티이에프(대표 홍석훈): 태양광 발전소 구축 전 예상부지의 발전량 및 수익률을 예측하는 가상 태양광 발전소 개발 △휴먼아이티솔루션(대표 최봉두): 비대면 헬스케어 애플리케이션 개발 △지혜와비전(대표 정연수):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R&D사업계획서 위·변조 방지 비대면 협업 솔루션을 개발 △시지아이(대표 김범신): 음향장비의 실시간 전력 상태 및 원격제어 시스템 개발이다.

이준근 진흥원 원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역 중소기업이 사업화와 마케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이라며 “지역 SW기업들이 안정화를 찾고 새로운 돌파구를 마련할 수 있도록 다양한 방면에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과학기술정보통신부(NIPA)와 전라남도가 지원하는 지역SW성장지원사업은 지역 SW산업 활성화 및 ICT/SW기업의 성장을 위해 마케팅, 인력 양성, 네트워킹 등을 종합적으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전라남도정보문화산업진흥원 개요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은 지역 정보·문화산업 육성을 위해 전라남도의 문화예술자원에 첨단 디지털 기술을 접목하고, 관련 산업의 인프라 구축과 이의 효율적 관리 운영을 위해 설립된 기관이다. 2008년 개원 이래, 국비사업 유치와 관련 기업 육성 및 지원, ICT 융복합 콘텐츠 발굴 등을 진행해왔으며,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전라남도 정보문화산업의 선순환적 생태계 구축과 지역기업의 글로벌 비즈니스를 지원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jcia.or.kr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